http://www.ansan.go.kr/yellowPage/mailing.jsp?menuId=01006027&id=1004&mode=S¤tPage=1&articleId=1154647

자유게시판

이곳은 시민 여러분께서 자유롭게 의견을 게시하는 열린 공간입니다.
개인정보가 불법적으로 이용되는 것을 막기 위해 이용자께서는 e-메일, 주소, 주민번호,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에 관한 사항을 게시하는 것을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개인정보, 시 관련 사업과 관련없는 사항, 광고성, 홍보성, 특정인의
명예훼손, 기타불건전한 내용을 담고 있을 경우, 내용에 상관없이 삭제됩니다.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라며, 이 게시판은 운영자가 답변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답변이 필요한 민원, 건의사항 등은 "전자민원창구"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전자민원창구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상세보기
제목 단원고 학생들을 수장시킨 흉악범들이 여기에 있다
등록자 심*술 등록일 2018/10/12
첨부
정권탈취 세월호 대학살 11대 증거
(학생 304명 수장시키고 정권탈취에 성공한 사람들)

경기도 교육청에서는 (교육감 김상곤 현 교육부장관) 교욱부의 학력고사 지시를 거부하고 수학여행 계획을 세웠다. 2014. 4. 16. 18:00 출항예정 시간이였지만 당일 인천항 짙은 안개로 모든 배가 출항을 포기했다. 단원고 교감도 학교에 수학여행 취소를 통보했다. 학부모에게도 수학여행 취소가 통보가 되었다. 그런데 21:00에 갑자기 세월호만 안개를 뚫고 학살의 출항을 했다.




출항을 못하면 세월호 학살 음모가 수포로 돌아가 정권탈취 음모가 실패되기 때문에 강제출항을 지시한 것이다. 단원고 교감 휴대폰에서 출항반대 문자가 나왔다.




그러면 어느넘이 강제출항 시켜 학생들을 살육했는지 밝혀야 한다.
전라 검찰넘들 아무것도 조사도 안하고 학살범들이 불러주는대로 받아쓰기 한것이다. 전래해경 전하검찰은 공범이고 현검찰총장 학살을 음폐 비호 하기 위하여 임명된것이다.
의도적으로 수사를 회피한것이다.



왜 단원고에서는 교육부의 일제고사를 거부하고 수학여행 계획을 수립했는지 누가 지시한것인지도 조사하고 왜 교육뷰에서 2배로 나누어 태우라는 지시를 김상곤 교육감은 거부하고 한배에 태웠나????




세월호 젼교조 교사 양심선언들을 보면 전교조를 탄압하는 박근혜 정권을 타도하려고 침몰시켯다고 양심선언했다. 전라검찰 이것도 수사 안 했제???? 세월호에는 전교조 교사는 한명도 타지 않았고 세월호 침몰에 대하여 한마디 논평도 없었고 김상곤이도 언급이 없었다. 조문도 회피했다.
전부 사기치고 거짓말하고 박대통령에게 뒤짚어 씌우고 세월호 학살범들이 추도제하고 국민 속이고 선동하고 북조선도 자기나라 인민을 이렇게 살육하지 않는다. 이넘들아 컨트롤 타워 1,000개 있어도 침몰은 막을수 없었다.






1. 당일 인천항은 짙은 안개로 뒤덮여 있어 모든 배가 출항을 포기햇다. 그런데 왜 학생 실은 세월호만 살며시 출항을 시켰는가?? 단원고 교감은 000가 강제출항 시켯다고 진술하여 증거인멸 차원에서 밤에 끌려나가 타살된것이다. 복원된 단원고 교감 휴대폰에서 출항반대 글이 나왔다.







2.유튜브 세월호 뒤집기 (구조는 팽게치고 해경배 밧줄을 세월호에 걸어 세월호 배를 뒤집기 기도한다. 목포해경서장 김문홍은 침몰보고 받고 이유도 없이 묵살함. 이인간이 조치했으면 다 살았다. 처벌도 안받음. 전라해경이 현장에서 배를 침몰시키면서 청와대에 전원구조 허위보고하였다.)







3.유튜브 학살의 본질 (청와대에서 다급히 현장 사진을 보내라고 지시해도 전라문재인 해경은 비밀이라는 이유로 거절하는 내용 나온다. 침몰시키면서 전원구조 허위보고한것이 들통나니 거절 은폐한것이다)







4.유튜브 일본 후지 TV 세월호 침몰의 실상

(배가 침몰중인데 학생들은 배안에서 대기하기 바랍니다. 반복방송하면서 선원들은 갑판에서 캔맥주 마시다 전라해경보트로 전원 탈출) , 이때 김상곤은 전원구조 퍼트리고 언론 338명 전원구조 방송공작 시작







5. 좌편향방송 “단원고 학생 338명 전원구조” 방송공작 시작

6. 이때 전라해경은 박대통령에게 “ 전원구조” 허위보고 (학생들 전부 배안에서 바닷물 마시며 배 밖으로 나올려고 사투 중이였고 배 난간에 한사람도 안보였는데 어떻게 이런 사기방송을 할수있었나?)





7. 전국에서 잠수통을 싣고 급히 달려온 잠수사 백여명 이상이 현장으로 가려고 하자 전라해경은 현장으로 못하게 했다. 세월호 구조활동을 고의적으로 막은것이다. 전라해경에 울분을 토하는 일반 잠수부님 (유튜부에 특전사 예비군 돌발발언 검색 전라 해경이 아주 미쳤습니다.)







8. 세월호를 해경배 123정이 고의로 끌어당긴 이유는 무엇일까? (유튜브 세월호 뒤집기 검색, 123정은 해경선입니다. 유일한 구조선인데 구조는 팽게치고 세월호에 밧줄을 걸어 끌고 다닌다. 배안으로 바닷물이 콸콸콸 들어갔다. 그러면서 청와대에 "전원구조"허위보고 합니다. 천인공로할 자국민에 대한 학살입니다)







9. 김상곤 전경기도교육감은 당시 전원구조를 최초로 유포한자로 구조활동을 올스톱 시킨자이며 이 사람은 세월호 침몰 전날 세월호 침몰을 예언하는 글을 트위터에 올렸다 급히 지웁니다. 연습하다 실수로 입력된 것으로 추정된다.







10. [세월호] 어느 전교조 교사의 양심고백!

세월호 사건은 우리가 조작 모의한 사건으로 단원고 희생자 가족여러분 ​너무나 죄송합니다. 우리 전교조는 전교조를 말살하는 박근혜 정부를 말살하기 위하여 기획한 사건입니다. 이하생략





이글의 출처는 미국 LA에 있는 교포 언론인 배부전 씨가 대표로 있는 인터넷 미주통일신문의 2017년 1월7일자 신문의 게시판에 실린 것이다







11. 세월호참사 사전에 알고 있었던 더불당정치인들

(증거 다음 아고라 자유토론방 사전에 알고 검색)

다음 아고라 자유토론방 기획침몰 검색 하시면 종합증거 있습니다.
조회수 185
게시판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단원고 유가족님 정신 차리십시요.
다음글 세월호 유가족님 정신 차리십시요. 학살범은 추도제 지낸 인간들입니다.
목록 수정 삭제
메뉴관리담당자
정보통신과 정보기획팀 / 031-481-2081